중국 장가계 천문산 990계단 오른 ‘뉴 레인지로버 스포츠’

0
중국 장가계 천문산 999계단을 오르는 뉴 레인지로버 스포츠

뉴 레인지로버 스포츠가 중국의 명소 장가계 통천대로 99굽이와 천문산 999개 계단을 오르는 ‘드래곤 챌린지’에 성공했다. 이로써 이 차는 천문산 계단을 오른 세계 최초의 자동차로 기록됐다.

포뮬러 E 파나소닉 재규어 레이싱 팀의 호핀 퉁(Ho-Pin Tung)은 천문산 산간도로 입구에서 도전을 시작해 일명 드래곤 로드로 불리는 11.3km의 99굽이 통천대로를 전자동 지형 반응 시스템의 다이내믹 모드를 활용해 질주했다.

통천대로를 달린 뒤에는 장가계 최고 명소 중 하나로 세계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천연동굴인 천문산을 오르는 999계단을 주파하는 도전을 이어갔다. 뉴 레인지로버 스포츠는 전자동 지형 반응 시스템과 폭발적인 파워로 급경사의 가파른 999개 계단을 올라갔다.

중국 장가계 천문산 999계단을 오르는 뉴 레인지로버 스포츠

호핀 퉁은 “포뮬러 E, 포뮬러 1, 그리고 르망 24시 레이스에도 참가해봤지만 이번 주행은 정말 어려운 도전이었다”면서 “그러나 뉴 레인지로버 스포츠는 탁월한 전지형 성능을 발휘하며 천문산 계단을 수월하게 올랐다”라고 말했다.

랜드로버 익스피리언스 전문가 필 존스(Phil Jones)는 “성공을 자신할 수 없는 매우 힘든 도전이었다”면서 “전례 없는 놀라운 도전에 성공함으로써 뉴 레인지로버 스포츠의 경이로운 역량을 입증했다”고 말했다.

레인지로버 스포츠는 이번 드래곤 챌린지뿐만 아니라 미국 콜로라도주 ‘파이크스 픽(Pikes Peak)’ 신기록 등반, 아라비아반도의 ‘루브 알하리(Empty Quarter)’ 사막 횡단, 스위스 뮤렌에 있는 전설적인 2170m의 내리막길 인페르노 질주 등 누구도 해낸 적 없는 다양한 도전에 성공하며 우수성을 증명했다. 이 차는 오는 4월 국내 출시 예정이다.

조창현 기자 changhyen.cho@thedriv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