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 전기SUV ‘ I-PACE’와 ‘레인지로버 SV 쿠페’ 최초 공개

조창현 기자 / 기사작성 : 2018-03-07 11:38:09
  • -
  • +
  • 인쇄
제네바모터쇼 I-PACE


재규어랜드로버가 2018 제네바모터쇼에서 재규어 ‘I-PACE’의 양산형 모델과 랜드로버 ’레인지로버 SV 쿠페’를 일반에 최초로 공개했다.

재규어 PACE 패밀리에 새롭게 합류하는 I-PACE는 지난 2일(중앙 유럽 표준시 기준) 글로벌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첫 공개된 후 제네바모터쇼에서 실물을 최초로 선보인다. 재규어 I-PACE는 스포츠카의 성능과 사륜구동의 민첩성, 5인승 SUV의 실용성을 갖춘 고성능 SUV 전기차다.

I-PACE는 최첨단 90kWh 리튬이온배터리를 탑재해 최대 480km(국제표준시험방법 WLTP 기준)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또한 90분 내에 배터리의 80%를 충전할 수 있으며 극한의 온도에서 테스트를 진행했다. 아시아 최초로 오는 4월 서울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레인지로버 SV 쿠페


약 50년 전 레인지로버를 세상에 선보인 랜드로버는 세계 최초의 풀사이즈 럭셔리 SUV 2도어 쿠페 ‘레인지로버 SV 쿠페 리미티드 에디션’을 공개한다. 레인지로버 SV 쿠페는 한정판 모델로 디자인에 소재, 인테리어 등에서 차별화된 옵션을 제공한다.

영국에서 제작되는 레인지로버 SV 쿠페는 재규어 랜드로버의 특수사업부 스페셜 비히클 오퍼레이션즈(Special Vehicle Operations) 팀의 수제작 과정을 통해 999대 한정 생산된다.

재규어 랜드로버의 CEO 랄프 스페스(Ralf Speth) 박사는 “재규어 랜드로버는 제네바모터쇼에서 최신 기술을 통해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킬 것”이라며 “우리가 선보일 재규어 I-PACE는 전기차 운전자들이 기다려 온 새로운 전기차이며 레인지로버 SV쿠페는 선택된 소수를 위한 가장 럭셔리한 SUV”라고 말했다.

제네바모터쇼_XJ6


함께 진행되는 ‘재규어 클래식(Jaguar Classic)’에서는 전 세계에서 단 한 대 제작된 ‘재규어 XJ6’를 전시한다. XJ6는 영국의 유명 헤비메탈 밴드 아이언 메이든(Iron Maiden)의 드러머이자 재규어의 오랜 팬인 니코 맥브레인(Nicko McBrain)의 의뢰로 제작됐다. 곳곳에 개성이 묻어나는 새로운 ‘1984 재규어 XJ6 시리즈 III’는 재규어의 전설적인 디자인과 맥브레인의 음악적 헤리티지에서 영감을 얻은 특별한 모델이다.

조창현 기자 changhyen.cho@thedrive.co.kr

[저작권자ⓒ 더드라이브(TheDrive).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