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임러 트럭 코리아, 아우스빌둥 참여...미래 전문 정비 인력 양성

수민 신 기자 / 기사작성 : 2018-07-12 08:55:26
  • -
  • +
  • 인쇄


다임러 트럭 코리아가 11일 서울스퀘어 본사에서 독일의 선진 기술 인력 양성 교육 프로그램인 ‘아우스빌둥(Ausbildung)’ 참여를 위해 한독상공회의소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날 업무 협약식에는 한독상공회의소의 바바라 촐만 대표와 다임러 트럭 코리아의 조규상 대표이사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다임러 트럭 코리아는 올해 9월부터 시작되는 아우스빌둥 2기 프로그램에서 아우토 메카트로니카의 상용차 정비 분야에서 협력하게 된다.

프로그램에 참가하는 4개 독일계 자동차 기업들은 현재 자동차 관련 특성화, 마이스터 고등학교 3학년 재학생을 대상으로 아우스빌둥 제2기 지원자를 모집 중에 있으며, 올해는 총 135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아우스빌둥 제2기 트레이니들은 총 3년의 교육 중 다임러 트럭 코리아 등 국내에 진출한 4개 독일계 자동차 기업의 딜러사 현장에서의 실무 교육과 학교에서의 이론 교육이 결합된 독일식 교육 과정에 참여하게 된다.

한편, 트레이니들은 딜러사와의 정식 근로계약을 통해 안정적인 급여와 함께 독일식 선진 자동차 정비 기술을 교육받고, 기업은 우수한 젊은 인재를 확보해 경쟁력을 강화하는 한편 사회적 고용 창출에도 기여하게 된다.

신수민 기자

[저작권자ⓒ 더드라이브(TheDrive).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