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 해외 인플루언서 언론인 초청 팸투어 실시

박영배 기자 / 기사작성 : 2019-11-12 12:56:20
  • -
  • +
  • 인쇄
11.12.~17. 국내 웰니스 관광지, 해외 홍보에 ‘박차’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는 웰니스 관광상품을 통한 해외관광객 유치 확대와 지방관광 활성화를 위해 중국, 일본, 동남아, 구미주 지역의 파워 인플루언서와 언론인 36명을 초청, 전국 웰니스 관광지 18곳을 오는 12일(화)부터 17일(일)까지 집중 홍보한다.

초청자들은 중국 웨이보에서 팔로워 백만 명 이상을 보유한 왕홍 6명을 비롯, 미국, 일본, 대만 등 6개국 파워 인플루언서 17명과 언론인 19명이며, 이들은 각 일정별로 홍천 힐리언스 선마을, 광주 테라피스파 소베, 보성 환경성질환 예방관리센터, 거제 한화리조트 벨버디어 웰니스 시설 등 전국에 소재한 웰니스 관광지를 직접 체험한 후 SNS 및 해외 언론매체를 통해 한국의 웰니스 관광을 소개한다. 

 

▲ 인천 파라다이스시티 씨메르


또한 15일(금)에는 추천 웰니스 관광지로 올해 신규 선정된 인천 파라다이스시티 씨메르에서 환송만찬과 함께 국립산림치유원(경북 영주) 고도원 원장의 ‘한국 웰니스 관광’ 특별 강연과 토크쇼를 열어 참가자들이 경험한 웰니스 관광지에 대한 의견 교환 시간을 갖는다.

웰니스 관광산업은 전 세계적으로 매년 6.5%의 높은 성장을 보이고 있으며, 규모도 6,350억 달러(약 762조 원)에 달할 정도로 유망한 분야이다. 

 

공사 김정아 의료웰니스팀장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2017년부터 추천 웰니스 관광지 41곳을 선정, 장기체류형 지방관광상품 개발을 확대 중”이라며, “고부가 관광콘텐츠인 웰니스관광을 통해 전 세계 웰니스 관심층을 대상으로 유치시장 다변화와 함께 시장의 질적 성장을 시도해 나갈 방침”이라 밝혔다.

[저작권자ⓒ 더드라이브(TheDrive).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Issue&Talk

+

많이 본 기사